'퀸메이커' 조혜원, 온실 역 캐스팅…문소리와 호흡
2023. 04.18(화) 14:57
퀸메이커
퀸메이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배우 조혜원이 ‘퀸메이커’에 출연한다.

지난 14일 공개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퀸메이커’는 이미지 메이킹의 귀재이자 대기업 전략기획실을 쥐락펴락하던 황도희가 정의의 코뿔소라 불리며 잡초처럼 살아온 인권변호사 오경숙을 서울 시장으로 만들기 위해 선거판에 뛰어들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조혜원은 은성백화점 비정규직 여성노동자인 온실 역을 맡았다. 온실은 자신들의 복직을 위해 투쟁해준 오경숙(문소리)의 든든한 지지자로 활약하는 인물이다.

세련된 이미지와 독보적인 분위기가 시선을 사로잡는 조혜원은 OCN ‘트랩’의 형사 역을 시작으로 KBS2 ‘퍼퓸’의 철없는 모델지망생, tvN ‘낮과 밤’의 프로페셔널한 정보원, tvN ‘군검사 도베르만’의 충성스러운 양부관 등 해맑은 캐릭터에서 냉철한 카리스마의 캐릭터까지 아우르는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차근차근 필모를 쌓아오고 있다.

특히 ‘군검사 도베르만’에서 감정을 드러내지 않은 채 노화영에게 절대적인 복종을 바치던 양부관이 상처와 아픔으로 고통 받는 내면을 드러내는 장면에서 조혜원은 섬세한 감정 연기로 캐릭터의 입체적인 면모를 드러내 시청자에게 충격과 안타까움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퀸메이커’는 오직 넷플릭스에서 만나볼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에스더블유엠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퀸메이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