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캔들' 이시은, 한채영 향한 복수 시작했다 [TV나우]
2024. 07.11(목) 20:27
스캔들
스캔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스캔들’ 이시은이 한채영을 향한 복수를 시작했다.

11일 저녁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스캔들’(극본 황순영·연출 최지영) 19회에서는 등장인물 문정인(한채영), 백설아(한보름) 등을 둘러싼 스릴러 멜로가 그려졌다.

이날 문정인은 새로운 투자자가 나타나자 반색했다. 이에 문정인은 직접 투자자인 나현우의 모친 이선애(이시은)의 초대를 받고 그의 집을 찾았다.

이선애는 문정인을 보자마자 그가 전 남편인 민태창(이병준)과 과거 외도를 벌였던 장면을 떠올리고는 정색했다. 이를 모르고 있던 문정인은 “외람된 말씀이지만 제가 여사님을 어디서 뵌 적이 있나. 친근감이 든다”고 말하며 이선애의 환심을 사기 위해 노력했다.

그러면서 문정인은 “초면에 이런 말씀 그렇지만 워낙 편안하고 좋은 인상이다”라고 입에 발린 말들을 쏟아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스캔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스캔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