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문경태 PD, MBN 이적 "첫 시작은 음악 예능"
2021. 10.05(화) 15:12
문경태 PD
문경태 PD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문경태 PD가 MBN에서의 본격적인 새 출발을 알렸다.

MBN 측은 5일 "문경태 PD가 이적 계약을 마무리 짓고 이날 정식 출근을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내년 상반기 론칭을 목표로 음악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다. 10월부터 본격적인 준비에 돌입할 예정"이라며 "MBN 기존 시청층을 기반으로 1020세대까지 외연을 확장할 계획이다. 다양한 시청층 니즈를 충족시키는 경쟁력 있는 프로그램을 제작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덧붙였다.

문경태 PD는 "첫 시작은 음악 예능이다. 하나의 트렌드가 될 수 있는 화제성 있는 프로그램 만들겠다. 다양한 방향성을 열어놓고 준비 중에 있다"라며 "파급력이 무궁무진한 만큼, 길거리 카페에서 전날 방송 음원이 흘러나오는 그런 프로그램이면 더할 나위 없겠다. 시청자들이 듣고 소비할 수 있는 흡인력 있는 프로그램을 만들고 싶다"라고 긍정적인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그는 "실전 경험이 가장 큰 동력이 될 것이다. 비슷한 포맷으로 보다 신선한 연출을 할 수 있는 게 관건이다. 무조건 '재미'를 지고의 가치로, 시청자들에게 회자되는 폭발력 있는 프로그램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설명했다.

문경태 PD는 지난 2006년 MBC 예능 PD로 입사해 '나는 가수다', '나 혼자 산다', '진짜 사나이' 등을 제작했다. 또한 2016년 쌀집아저씨로 유명한 김영희 PD와 함께 중국에 진출한 이후 2018년에는 TV조선에서 '미스트롯'으로 대한민국에 트로트 열풍을 이끈 주역이다. 이와 같은 문경태 PD의 합류는 MBN 프로그램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MBN | 문경태 PD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