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식 "SNS 채널 일절 운영 안 해, 사칭 피해 주의" [전문]
2024. 02.21(수) 08:14
최민식
최민식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배우 최민식이 자신을 사칭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최민식은 21일 오전 홍보마케팅대행사를 통해 최근 본인을 사칭한 SNS 계정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대행사에 따르면 현재 최민식은 SNS 채널을 일절 운영하고 있지 않다. 대행사는 "이점을 각별히 유의해 사칭 계정으로 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당부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최민식은 오는 22일 출연한 영화 '파묘'(감독 장재현) 개봉을 앞두고 있다.

'파묘'는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오컬트 미스터리 영화다. 영화 '검은 사제들' '사바하'를 연출한 장재현 감독의 신작으로 'K-오컬트'의 계보를 잇는 기대작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이하 입장 전문

최민식 배우 사칭 SNS 계정에 대해 당부 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최근 최민식 배우를 사칭한 SNS 계정이 발견되었습니다.
현재 최민식 배우는 SNS 채널을 일절 운영하고 있지 않습니다.
이점을 각별히 유의하시어 사칭 계정으로 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당부 드립니다.

팬분들의 제보와 관심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최민식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