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퍼포먼스상 주인공' 지코·엔하이픈 "앞으로 심기일전하겠다" (K글로벌하트드림어워즈)
2023. 08.10(목) 21:3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가수 지코와 그룹 엔하이픈이 올해 가장 뛰어난 퍼포먼스를 선보인 아티스트로 발탁됐다.

'2023 K글로벌 하트 드림 어워즈'(2023 K GLOBAL HEART DREAM AWARDS)가 10일 저녁 서울 송파구 케이스포돔(KSPO DOME, 구 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개최했다.

이날 K글로벌 베스트 퍼포먼스상의 시상은 배우 안은진과 오택 정필경 부회장이 맡았다. 안은진은 "오랜만에 케이팝 팬들 앞에 이쁘게 나오니 정말 설렌다"라고 말했다. 모두의 시선이 주목된 가운데 상을 받은 건 지코와 엔하이픈이었다. 지코는 베스트 힙합상에 이어, 엔하이픈은 본상에 이어 2관왕을 차지했다.

엔하이픈은 "저희가 오늘 스케줄 때문에 조금 늦었다. 우선 팬분들께 감사하다는 말 전하고 싶다. 빌리프랩 직원분들께도 감사하다. 비가 많이 오고 있는데 조심해서 귀가하시길 바란다. 지코 선배랑 같이 수상할 수 있다는 게 정말 감사한 마음뿐이다. 모든 관객분들이 끝까지 시상식을 즐기고 가셨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지코는 "또다시 상을 받게 될 줄 몰랐다. KOZ 구성원분들께 이 자리를 빌려 감사하다는 말씀 전하고 싶다. 부족한 저와 함께해 주셔서 제가 든든하게 일하고 있다. 앞으로도 심기일전해서 더 멋지게 일하겠다"라고 전했다.

헌푠 'K글로벌 하트 드림 어워즈는 글로벌 무대를 주무르는 K팝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하는 화려한 시상식. K팝을 세계적 반열에 올리며 한국의 위상을 드높인 아티스트와 스태프들의 노고를 기리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올해에는 세계 3대 메가 이벤트로 통하는 부산엑스포 유치를 염원하는 K팝 스타들의 메시지를 담아낸다는 점에서 더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 안성후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K글로벌하트드림어워즈 | 지코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