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부자들' 장진영 "김동연 자유한국당行? 그럴 일 없을 것"
2018. 11.13(화) 23:55
외부자들
외부자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외부자들'에서 김동연 전 부총리와 장하성 전 청와대 정책실장에 대해 출연진들이 입을 열었다.

13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교양프로그램 '외부자들'에서는 최근 자리에서 물러난 김동연 전 부총리와 장하성 전 청와대 정책실장을 다뤘다.

그 중 김동연 전 부총리를 향한 정계의 러브콜이 있다는 이야기에 대해 출연진들은 자신의 생각을 털어놨다.

장진영 변호사는 "김동연 전 부총리의 영입 문제에 대해서는 자유한국당이 러브콜을 보낼 것처럼 하고 있다. 그런데 김동연 전 부총리가 자유한국당에 가실 일은 없을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장진영 변호사는 "김동연 전 부총리는 평생 관료로 지내오신 분인데, 그런 분이 정계에 발을 들였다가 실패한 케이스들을 많이 보셨기 때문에 정계로 가시지는 않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박지원 의원 또한 "성격상 김동연 전 부총리가 정치를 할 것 같지는 않다. 다만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 밖에서도 돕는 자세를 보일 때 후배들, 국민들께도 좋게 보일 것 같다"고 조언했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채널A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외부자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