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ㆍ박나래, 성희롱성 악성 루머에 발끈 "엄중한 법적 대응"
2023. 05.15(월) 18:03
성훈 박나래 루머 강경대응
성훈 박나래 루머 강경대응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배우 성훈과 코미디언 박나래가 성희롱성 악성 루머에 강경대응을 시사했다.

성훈 소속사 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는 15일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 확산되고 있는 성훈과 관련된 루머는 명백한 허위사실"이라며 "명예를 훼손하고 당사자뿐만 아니라 가족까지 고통 받게 하는 현 상황을 묵과할 수 없어 강력한 법적 조치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카더라식 루머를 사실인양 생성하고, 무분별하게 퍼뜨리는 유포자들의 IP를 모니터링·추적 중"이라며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 대응하겠다. 이 시간 이후로 사실 확인 절차 없이 온라인상에 게재·유포하는 허위사실에 관해 엄중한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경고했다.

박나래의 소속사 JDB엔터테인먼트 역시 같은날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고, 당사자뿐만 아니라 가족 및 그 주변인까지 고통받게 하는 현 상황을 더 이상 이를 묵과할 수 없다고 판단, 소속 아티스트를 보호하기 위해 허위 사실을 유포 및 확산시키는 이들에 대해 엄중한 법적 대응을 결정"했다고 했다.

이어 "악성 루머의 최초 작성 및 유포자, 사실무근인 내용을 사실인 양 확대 재생산 등 일체의 행위에 대해 모든 방법을 동원해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며, 이번 일에 대해 어떠한 협의나 선처도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근 간호사 커뮤니티 등을 통해 성훈과 박나래가 관련 악성 루머가 퍼졌다. 서울 소재 한 대학병원에 성적인 문제로 내원했다는 내용이다. 악성 루머가 빠르게 퍼지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두 사람은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인연을 맺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티브이데일리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나래 | 성훈
싸이월드공감